Last

Posted at 2010. 5. 18. 11:22 // in Steps/2010 Shanghai, China // by Donghun Han hanparao
안개에 갇힌 푸둥.

아침에 일어나 창밖으로 이런 경관을 볼 수 있다면 하고 상상한게 몇번인지 모른다.

한국으로 보낼 엽서들을 정리했다.
아마 엽서보다 내가 먼저도착할테니
분신을 남겨두는 듯한...

아이팟으로 포스팅하는 것도 이것으로 마지막이겠군.

Shanghai, Better city, better life.

'Steps > 2010 Shanghai, China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First step on Shanghai, China : 상하이 첫날  (0) 2010.05.26
상하이 와이탄 야경 파노라마  (2) 2010.05.21
Last  (0) 2010.05.18
상하이 엑스포  (0) 2010.05.17
일요일  (0) 2010.05.16
신텐지 그리고 푸싱시루  (0) 2010.05.15

Comment